공주시, 노후된 위험 교량 3곳 재가설한다
상태바
공주시, 노후된 위험 교량 3곳 재가설한다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2.21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억원 투입해 3개 교량 재가설, 주민 통행 편의 및 안전사고 예방

[공주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공주시청 청사
공주시청 청사

공주시(시장 최원철)가 노후된 교량의 위험 요소를 제거하기 위해 재가설 공사를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이를 위해 시는 올해 34억원의 예산을 들여 노후된 3개 교량에 대한 재가설 공사를 추진하기로 했다.

대상은 정안면 내문1교(총연장 34.4m), 사곡면 부곡리(총연장 20.7m), 탄천면 월량이천(총연장 26.0m)의 교량으로, 폭은각각 5m 규모이다.시는 3개의 교량 모두올해안에 준공시킬 계획이다.

김만수 건설과장은 “노후된 위험교량 재가설공사가 마무리되면 도로 기능향상과 안전사고 사전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차질 없는 공정과 부실시공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