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도민 참여 숲’ 시민·체육단체와 힘 모아
상태바
충남도 ‘도민 참여 숲’ 시민·체육단체와 힘 모아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2.21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21일 대전충남생명의숲·충청남도골프협회와 협약 체결
도민 참여 숲 범도민 기부문화 확대 위한 홍보 활동 등 추진

[내포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충남도 생명숲 충남 골프협회 업무협약

충남도가 내포신도시 홍예공원 도민 참여 숲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시민·체육단체와 손을 맞잡았다.

각 단체는 이번 협약을 통해 탄소중립 실천과 사회공헌을 위한 도민 참여 숲 조성에 협력하고 공동 발전을 위해 힘쓰기로 했다.

김태흠 지사는 21일 도청 상황실에서 이준우 대전충남생명의숲 대표, 이시화 충청남도골프협회장과 각각 도민 참여 숲 관련 업무협약을 맺었다.

먼저 도는 대전충남생명의숲과 ‘범도민 기부문화 확산 및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도민 참여 숲 조성 참여 업무협약서’를 체결했다.

주요 협력 내용은 △홍예공원 명품화를 위한 사업 수행 및 홍보 △도민 참여 숲 조성 참여 및 자원봉사 기회 확대 활동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범도민 기부문화 확대 △기후변화 대응 관련 산림·도시환경 개선 공동 기획 등이다.

이어 충청남도골프협회와는 ‘범도민 기부문화 확대 및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도민 참여 숲 조성 업무협약서’를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도민 참여 숲 조성 등 추진 활동 협력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범도민 기부문화 확대 업무 협력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벤트 등) 공동 기획 및 홍보 추진 등이다.

도는 이번 협약으로 각 기관이 보유한 관계망(네트워크)을 상호 공유하고 이를 활용해 사업 수행 및 기부를 위한 각종 사회공헌 프로그램 개발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내포신도시 홍예공원 내 조성하는 도민 참여 숲은 홍예공원 명품화사업 가운데 하나로, 수목 헌수 등 기증을 통해 도민과 함께 숲을 만들고 공원을 가꾸는 사업이다.

도는 도민 참여 숲 조성을 위한 헌수금 모금을 지속 추진 중이며, 모금액은 수목 약 1000그루를 심고 조경시설 및 편의시설, 조형물 등을 설치해 주제(테마)가 있는 울창한 숲을 조성하는 데 활용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힘을 모아준 두 단체에 감사를 전하고 “숲 조성 전문기관인 대전충남생명의숲을 모금 및 수행기관에 추가해 사업 속도와 효율성을 높이고 충청남도골프협회와는 이벤트 등을 추진해 도민 참여 숲 홍보와 기부를 더욱 활성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지사는 “예산의 85% 이상이 민간 기부금으로 운영되는 뉴욕 센트럴파크처럼 홍예공원도 220만 도민이 ‘내 것’이라는 생각을 가져야만 성공할 수 있다”라며 “수백 년 남게 될 충남의 역사를 만든다는 마음으로 힘을 보태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