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경만 KT&G 사장, 임직원들과 함께 ‘사랑의 급식 나눔’ 봉사활동
상태바
방경만 KT&G 사장, 임직원들과 함께 ‘사랑의 급식 나눔’ 봉사활동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5.15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자발적 기부로 조성된 ‘상상펀드’ 활용해 사회적 취약계층 무료급식 지원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방경만 KT&G 사장이 간식으로 준비한 팥빙수를 전달하는 모습
방경만 KT&G 사장이 간식으로 준비한 팥빙수를 전달하는 모습

방경만 KT&G 사장이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 14일 임직원들과 함께 서울역 인근 시립 무료급식소인 ‘따스한채움터’에서 ‘사랑의 급식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사랑의 급식 나눔’은 KT&G가 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8년부터 이어온 무료급식 지원 활동이다. 

이날 KT&G 방경만 사장과 임직원 20여 명은 밥과 반찬을 직접 배식하고 손수 만든 팥빙수를 전달하며, 독거노인·노숙인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나눔의 손길을 전했다.

KT&G는 ‘따스한채움터’ 외에 ‘대전 성모의 집’ 무료급식도 정기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누적 지원금은 총 7억 9천만 원, 수혜 인원은 약 13만 명에 달한다. 

또한, 도움이 필요한 곳을 직접 찾아갈 수 있도록 2017년 ‘따스한채움터’에 ‘희망밥차’를 기증한 바 있다. 지원금은 KT&G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로 조성한 ‘상상펀드’에서 마련됐다. 

방경만 KT&G 사장과 임직원들이 배식봉사활동을 진행하는 모습
방경만 KT&G 사장과 임직원들이 배식봉사활동을 진행하는 모습

‘상상펀드’는 2011년 출범한 KT&G의 독창적인 사회공헌기금으로 임직원이 매월 급여의 일정 금액을 자발적으로 기부하면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하는 ‘매칭 그랜트(Matching Grant)’ 형태로 조성되며, 국내외 소외계층 지원과 긴급한 사회문제 해결에 활용되고 있다.

방경만 KT&G 사장은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외롭고 어려운 환경에 있는 이웃들을 돌아보고, 임직원들과 함께 나눔의 손길을 전하고자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회사는 지역상생과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G는 ‘함께하는 기업’이라는 경영이념 실천을 위해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 기업과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지향하고 지역사회 공헌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러한 지속적인 사회공헌사업의 공로를 인정받아 2021년 사회적경제 유공 분야에서, 2022년 ‘일자리 창출 정부 포상’ 청년고용촉진 부문에서 각각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