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걸프협력회의 외교단 GTX 시승행사로 글로벌 협력관계 발판 마련
상태바
국가철도공단, 걸프협력회의 외교단 GTX 시승행사로 글로벌 협력관계 발판 마련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5.3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국가철도공단은 철도 등 건설·인프라 분야 국제협력을 위해 걸프협력회의(GCC)* 소속 외교단을 초청하여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시승 행사를 개최하였다고 30일(목) 밝혔다.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오만, 카타르, 쿠웨이트, 바레인 등 페르시아 만안의 6개 산유국이 역내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결성한 지역협력기구(Gulf Cooperation Council)

주한 외교단 GTX 시승식은 한국 건설·인프라에 관한 글로벌 교류를 증대하기 위해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행사이며, 올해 1차 중남미(5.3.), 2차 아세안(5.24.) 주한 외교단을 대상으로 시승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여 한국철도 및 공공주택 사업에 관한 외교단의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국가철도공단은 오찬 간담회를 시작으로 GTX 소개 및 홍보관 관람을 주관하였으며, GTX 사업 전반과 대심도 터널 공법을 설명하여 한국철도의 우수한 기술력을 홍보하였다.

현대로템은 GTX-A 차량 설명을 지원하여 차량의 특장점과 적용 기술을 소개하였으며, 한국토지주택공사는 동탄 신도시 브리핑을 통해 한국의 대규모 공공주택 사업 경험과 개발 성과를 공유하였다.

국가철도공단 부이사장(임종일)은 “앞선 두 차례의 주한 외교단 시승 행사의 성공적인 시행으로 중남미, 아세안 국가와 인프라 분야 교류·협력을 강화할 수 있었다.”며,

“이번 걸프협력회의 GTX 시승 행사를 통해 걸프 지역 내 한국철도 진출의 초석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