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기술보증기금과 국내 물산업 육성을 위해 힘 합쳐
상태바
한국수자원공사, 기술보증기금과 국내 물산업 육성을 위해 힘 합쳐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5.30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9일 기술보증기금과 대-중소기업 간 상생협력 위한 업무협약
기후난제 해결 열쇠인 혁신 물 기술의 성장 지원으로 국내 물산업 육성 박차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5월 29일 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본사에서 ‘대기업-중소벤처기업 간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는 윤석대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사진 가운데 왼쪽)과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사진 가운데 오른쪽)
5월 29일 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본사에서 ‘대기업-중소벤처기업 간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는 윤석대 한국수자원공사 사장(맨 왼쪽에서 네번째)과 김종호 기술보증기금 이사장(맨 왼쪽에서 다섯번째)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사장 윤석대)는 5월 29일 대전 본사에서 국내 물산업 육성을 위해 기술보증기금(KIbo, 이사장 김종호)과 ‘대기업-중소벤처기업 간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2021년부터 공공과 민간이 관리하고 있는 인프라를 중소벤처기업에 개방하여 혁신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플랫폼인 ‘K-테스트베드’를 총괄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현재까지 755건의 실증수요 발굴 등과 함께 참여기업의 연구·개발 지원, 제품·기술 성능 확인에 더해 판로개척까지 지원하며, 혁신 물기술의 초격차 견인과 국내 물산업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협약은 K-테스트베드로 물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에 힘써 온 한국수자원공사와 ‘2Win-Bridge’ 운영 등 대기업-중소벤처기업 간 연계 네트워크가 풍부한 기술보증기금이 우수한 제품·기술개발에도 수요처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혁신 물기업의 판로지원 확대를 위해 협력하고자 마련되었다. 

협약 주요 내용은 ▲ 대기업-중소벤처기업 간 ESG 실현 생태계 구축 ▲ 중소벤처기업 기술과 대기업 수요기술 정보공유 및 수요 매칭 ▲ 공정한 기술이전 지원 ▲ 해외진출 지원 ▲ 매칭기업 대상 후속 기술개발 등 지원 등 5개 분야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협약으로 기술보증기금의 2Win-Bridge를 통해 기후변화시대 핵심 솔루션인 물기술이 도용 또는 기술 탈취 우려 없이 안전하게 거래되고 혁신 물 기업이 국내외 판로를 더욱 확보하도록 도울 계획이다. 

윤석대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혁신 물기술은 기후 난제를 해결할 주요기술”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혁신 물기술을 보유한 국내 물 기업이 기술에 대한 권리를 안전하게 보호받고, 더 나아가 국내 물산업 성장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