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연동면 맛찬동이 25일부터 본격 출하
상태바
세종시, 연동면 맛찬동이 25일부터 본격 출하
  • 이준희 기자
  • 승인 2016.05.24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S 세종 = 이준희 기자]

세종시 연동면 미호천변의 비옥한 토질에서 재배한 ‘행복한 아침 맛찬동이’수박이 25일부터 서울 양재동 농협유통으로 본격 출하된다.

이날 세종시와 동세종농협은‘행복한 아침 맛찬동이’의 올해 첫 출시를 알리는 특별행사를 열고, 서울시민들에게 달달하고 아삭한 ‘맛찬동이’의 우수성을 선보일 계획이다.

‘맛찬동이’는 대표적인 봄 수박으로 과즙이 풍부하고 당도가 높으며 아삭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엄격한 품질관리를 위해 5kg 이상의 수박을 골라 당도가 11.5 Brix 이상인 상품만 출하한다.

세종시와 동세종농협은 서울 양재동 농협유통을 비롯, 전국 지역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엄선한 수박을 판매할 계획이다.

6월 5일까지 출하되는 맛찬동이는 올해 연동면 38농가가 301동의 하우스에서 648톤을 생산, 7억 여 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전망된다.

한상구 동세종농협 조합장은 “정성껏 재배한 수박이 농가 소득향상에 도움이 되고, 소비자들은 신선하고 맛있는 수박을 구입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