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사이버대, ‘지역 상품 유통 거리 조성’통해 지역과 함께 성장
상태바
건양사이버대, ‘지역 상품 유통 거리 조성’통해 지역과 함께 성장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2.26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네 단위 유통채널 구축사업’통해 생산자 및 판매자 대상 컨설팅 마쳐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건양사이버대 산학협력단이 동네단위 유통채널 구축 사업에 참여한 동네 상점가들과 컨설팅 간담회를 진행했다(건양사이버대학교 산학협력단 제공)
건양사이버대 산학협력단이 동네단위 유통채널 구축 사업에 참여한 동네 상점가들과 컨설팅 간담회를 진행했다(건양사이버대학교 산학협력단 제공)

건양사이버대학교(이동진 총장) 산학협력단(이재영 단장)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 ‘동네 단위 유통채널 구축 사업’에 사업 컨설팅 기관으로 참여해 성공적으로 수행을 마쳤다고 26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걸음마다 새로운, 안녕 거리’를 캐치프레이즈로 내세운‘동네 단위 유통채널 구축 사업’으로 지역 내 우수제품을 생산하는 생산자와 그 상품을 판매·체험할 수 있는 동네 상점을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연결해, 지역 밀착 유통 체계 구조를 구축하는 내용이다.

대전광역시, 유성구, ㈜윙윙, 복사꽃사람들이 참여 및 수행 운영기관으로 선정돼 유성구 어은동에 9개 동네 상점에 상품 매대와 쇼케이스를 구축하고, 22개 대전지역 생산자에 대한 상품 디자인과 패키징을 지원했다.

조진선 산학협력팀장은 “팝업 동네상점, 팔로워 동네상점 등 31개 동네 상점은 로컬생산품을 소비자가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고, 4대 전략 품목인 ▲전통주 ▲원두 ▲식자재 ▲문구류를 중심으로 생산자와 소비자 간 네트워크 조성을 통해 동네 거리 내 초밀집 유통망이 구축되면서 지역 고객들에게도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대학 산학협력단은 사업 컨설팅 기관 자격으로 동네 상점을 대상으로 120여 회 1:1 밀착 컨설팅을 진행했다. SWOT 분석과 현재 문제점 분석을 바탕으로 온․오프라인 판로개척, 정부 정책 자금지원, 정보 취득 및 온라인 마케팅 등 컨설팅 결과 97%의 높은 만족도가 나왔을 정도로 컨설턴트와 동네 상점가 모두의 기대를 충족한 컨설팅이었다고 밝혔다.

강태구 컨설팅 사업 책임교수는 “동네 상점가들과 지난 21일 진행된 간담회 자리에서 사업 후속 지원 전략, 안녕 거리 활성화 방안 등을 함께 논의하며 지역 특화 소상공인을 육성하는 엑셀러레이터로써 앞으로도 계속해서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