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종태 의원 상임위 보이콧한 정부·여당에 맹공
상태바
장종태 의원 상임위 보이콧한 정부·여당에 맹공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6.19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임위 불출석은 국회법 위반이자, 입법부의 기능 무력화 시도
보건복지위 의사진행발언, “국회로 나와 민생 협치해야”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장종태 국회의원
장종태 국회의원

의료대란’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국회 보건복지위 현안질의가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의 불출석으로 무산된 가운데, 장종태 더불어민주당 의원(대전 서구갑)은 “장관의 상임위 출석 거부는 국회법 위반이자 입법부의 기능을 무력화하고, 현안 해결을 회피하는 무책임한 행위”라고 작심 비판했다.

장 의원은 18일 오전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료대란 문제 등 시급한 현안 논의를 위해 보건복지부 장·차관에게 상임위 출석을 요구했으나, 출석하지 않았다”라며 “상임위 출석 거부는 국회법 위반이자 입법부의 기능을 무력화하는 행위”라고 경고했다.

장종태 의원은 “지금 환자의 곁에는 정부도, 의사도 남아있지 않다”라며“지난 상임위에 이어 오늘도 상임위에 불참한 여당 의원님들께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장종태 의원은 ‘밀실 행정’으로 야기된 의료대란은 명백히 정부에 책임이 있다“며 “정부가 일방적인 결정만을 밀어붙일 것이 아니라 의료계, 환자 단체, 시민들과 충분히 대화하고 논의해 정책을 수정하고 수립해야 한다”고 관련 대책을 촉구했다.

보건복지위원회 소속의 장종태 의원은 지난 주말 소속 의원들과 함께 서울대학교병원을 찾아 현장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현안 해결을 위한 구체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