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당뇨는 산림치유로 미리 관리하세요
상태바
산림청, 당뇨는 산림치유로 미리 관리하세요
  • 이준희 기자
  • 승인 2024.06.20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치유프로그램 참여자 당뇨 스트레스, 혈당 감소 효과 나타나

[대전 뉴스밴드 = 이준희 기자]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산림치유프로그램이 대사증후군인 당뇨 스트레스 척도를 낮추고 혈당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다고 20일 밝혔다.

당뇨관리가 필요한 참여자를 대상으로 산림치유 효과를 분석한 결과, 단순히 숲에서 체류한 경우 당뇨 스트레스는 변화가 없고 혈당이 21.13㎎/㎗ 감소한 효과가 있었지만 산림치유프로그램에 참여한 경우 당뇨 스트레스 척도는 4.22, 혈당은 29.6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산림청은 국민의 예방적 건강관리를 위해 지난 2021년 국민건강보험공단과 협약을 체결해 건강생활실천지원금제도 시범사업의 ‘예방형 대상자’ 들이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이수하면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한 실천포인트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예방형 대상자’는 국가건강검진 수검자 중 체질량지수, 혈압, 공복혈당 등에서 질병 발생 위험단계의 사람으로 현재까지 약 400여 명이 산림치유프로그램에 참여했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숲은 휴식과 치유의 공간이자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친밀한 공간이다”라며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건강상태와 목적에 맞는 맞춤형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